저축과 투자 선택 고민

저축과 투자 선택 고민

이 글을 처음 보면 차례대로 다 읽자.

1. 거북이 생각

현금흐름 관리 시스템을 잘 만들고 지출통제와 강제저축 실천을 잘하는 사람이 많다. 이런 사람은 시간이 흐를수록 순자산이 계속 늘어나고 순자산 1억원에 곧 도달한다. 투자는 1억원에 더 빨리 도달할 수 있으나 그렇지 못한 경우도 많다는 것이 문제다. 저축을 열심히 했는데 1억원을 달성하지 못하는 경우는 결혼을 빨리했을 때뿐이다.

그런데 저축만 하던 사람도 순자산이 늘어남에 따라 수익률을 높이고 싶다는 생각이 들고 투자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한다. 이 단계에 있는 사람에게 해주고 싶은 말을 모았다. 앞으로 계속 추가할 생각이다.

꼬북.

2. 지출통제의 위력

돈을 빨리 모으는 방법은 두 가지가 있다.

① 저축/투자액 늘리기
– 수입 늘리기
– 지출 줄이기
② 수익률 높이기

수입은 늘리기 어렵고 지출은 줄이기 어렵거나 싫으니 대부분 ② 수익률 높이기에 집중한다. 문제는 수익률을 높이려면 저축 대신 투자를 해야 하는데 투자는 수익이 보장되지 않는다. 손실이 날수도 있다. 그래서 손실에 대한 거부감이 큰 사람은 바로 투자를 시작하는 것을 추천하지 않는다.

그런데 이러한 성향을 가진 사람은 재미있게도 지출통제에 대한 거부감은 거의 없다. 잘할 수 있는 지출통제에 집중하자. 지출통제만으로도 굉장히 높은 수익률을 얻을 수 있다.

발상의 전환이 필요하다. 지출을 줄여서 저축을 늘린 금액을 이자-수익으로 생각하는 것이다. 예를 들어 지출 100을 90으로 줄이고 저축 100을 110으로 늘렸을 때 늘어난 저축액 10을 이자-수익으로 반영하면 된다. 이때 적금금리 변화는 다음과 같다.
saving0016_201

지출을 10% 줄였을 때 저축률에 따른 금리 변화를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저축률이 낮을수록 지출을 10% 줄이기 쉬운데 효과는 어마어마하다.
saving0016_202_2

투자는 지출통제-강제저축과 달리 내가 열심히 한다고 항상 좋은 결과가 나오는 것이 아니다. 경제위기가 찾아와서 다 같이 슬퍼하기도 하고 이상하게 내가 보유한 종목만 수익이 안 나기도 한다.

일단 내 의지로 할 수 있는 지출통제와 강제저축에 집중하는 것을 추천한다. 저축은 종잣돈과 목돈을 모으는 가장 확실한 방법이다. 시간이 다 해결해준다.

3. 투자 시작 시점

○ 거북이 : 넌 투자 안 하니?
○ 두꺼비 : □□원 모으면 투자할 거야
○ 거북이 : □□원 모으면 그땐 투자할 수 있을까?

□□원을 모으면 투자를 시작한다는 계획을 세우는 사람이 있다. 이런 사람은 □□원을 모아도 투자를 시작하지 못하거나 금방 끝내는 경우가 많다. 내가 생각하는 이유는 다음과 같다.

① 계획만 세우다 끝남
② 심리적 압박을 이겨내지 못함

투자를 할 때도 계획을 완벽하게 세우려는 사람이 있다. 내가 무식한 것인지는 모르겠으나 투자를 하기 전에 투자상품을 완벽하게 이해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나는 투자 지식과 경험 중 경험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이론적으로 공부하는 것보다 투자하면서 보고 배우는 것이 더 많다는 뜻이다. 전혀 예상치 못한 변수가 등장하기도 한다.

심리적 압박은 손실에 대한 거부감이 클수록 심하게 받는다. 성향의 차이인데 나는 훈련에 의해 어느 정도 극복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예를 들면 다음과 같다.

① 100만원 중 1만원 손실 : 1% 손실
② 1억원 중 100만원 손실 : 1% 손실

같은 1% 손실인데 느낌이 다르다. 나는 ①처럼 소액으로 꾸준히 투자를 한 사람이어야 ②의 손실을 100만원이 아니라 같은 1%로 인식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실제로 투자경험이 적을수록 손실을 비율(%)이 아니라 금액으로 인식하는 사람이 많았다. □□원을 모은 후 첫 투자를 하면 작은 손실에도 느끼는 심리적 압박이 엄청나고 이를 이겨낼 가능성은 매우 낮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현재 투자를 하지 않지만 나중에라도 투자할 생각이 있으면, 혹은 그런 생각이 들기 시작하면 조금씩 소액으로 투자하면서 투자 지식과 경험을 늘리는 것을 추천한다. 최근에는 월 10만원으로도 할 수 있는 것이 많다.

참고로 □□원을 모은 후 여기저기서 상담받다가 금융회사 영업사원 말에 혹해서 투자했다 날리는 경우가 최악이다.

4. 이상한 투자계획

나는 투자 지식과 경험만큼 기본적인 현금흐름 관리 계획도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투자심리–심리적 압박감에 영향을 주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지금까지 5,000만원을 모았고 매달 100만원씩 저축/투자할 수 있다고 하자.

○ 5,000만원
○ 월 100만원 저축

투자를 시작한다면 어떤 방법이 투자 심리를 안정적으로 유지할 수 있을까?

① 4,000만원 저축 | 월 80만원 저축
– 1,000만원 투자 | 월 20만원 투자
② 5,000만원 저축 | 월 100만원 투자

나는 ②가 안정적이라고 생각하는데 ①을 선택하는 사람이 많다. 장기-적립식-분산투자가 안정적인 투자방법이 맞으면 ②를 선택하는 것이 합리적이지 않을까? 매달 저축할 수 있는 돈 모두를 투자하라는 뜻이 아니다. 아래 순서대로 진행하는 것이 합리적이라는 말이다.

① 5,000만원 저축 | 월 80만원 저축, 20만원 투자
② 5,000만원 저축 | 월 50만원 저축, 50만원 투자
③ 5,000만원 저축 | 월 100만원 투자
④ 4,500만원 저축 | 500만원 투자 | 월 100만원 투자

매달 저축할 수 있는 100만원을 모두 투자하면서도 심리적으로 압박을 받지 않는 상태가 될 수 있다. 정확히 표현하면 수익-손실 상태를 많이 반복하다 보니 “수익이 났을 때 정리하지 뭐” 손실에 무덤덤해지는 순간이다. 최소한 이 정도의 마인드는 가져야 목돈도 안정적으로 투자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물론 투자대상을 잘 골랐을 때 얘기다)

투자를 할 생각이 있으면 매달 조금씩 투자하면서 투자 지식과 경험을 늘려가는 것을 추천한다.


투자 용어정리

1. 공공임대주택 기본내용

잘 모른다고 생각하시면 차례대로 읽으세요.

1. 적금과 예금

저축은 돈을 모으는 것을 말합니다. 세부적으로는 모으기, 굴리기 등 두 가지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돈을 모을 때 가입하는 상품이 적금, 적금을 통해 모은 돈을 굴릴 때 가입하는 상품이 예금입니다.

○ 적금 : 가입 후 매월 일정한 금액 저축
– 예) 1년만기 정기적금에 월 10만원 가입
○ 예금 : 가입할 때 목돈을 한번만 저축
– 예) 1년만기 정기예금에 100만원 가입 후 1년 동안 잊고 지냄

적금은 다시 정기적금과 자유적금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면 강제저축을 위해 정기적금 가입을 추천합니다.

○ 정기적금 : 가입 후 매월 지정일에 정해진 금액을 저축
– 예) 1년만기 정기적금에 월 10만원 가입 후 매월 10일에 입금(자동이체)
○ 자유적금 : 자유롭게 저축 (다만, 월/분기 저축한도가 있음)
– 예) 1년만기 자유적금에 가입 후 돈이 생길 때 마다 입금하거나 전혀 안함

2. 금리

아직 안 어렵죠? 이제 저축을 할 때 알아야 할 기본내용을 하나씩 알려드릴게요. 먼저 금리를 알아야 됩니다. 금리는 이자율로 이자를 계산할 때 사용됩니다. 이자는 아래처럼 예금 금액에 금리와 기간을 곱해서 구할 수 있어요.

○ 이자 = 금액 × 금리 × 기간
– 예) 200원 = 1만원 × 연 2.00% × 1년

그래서 금리는 항상 기간을 함께 표시합니다. 연 2.00%, 연 2.50% 등 연 단위로 표시하는 것이 일반적이에요. 금리는 당연히 높을수록 좋습니다. 주의할 점은 금리를 비교할 때 기간을 통일시키는 겁니다. 예를 들어 1년 동안 이자를 3.00% 주는 상품과 2년 동안 이자를 5.00% 주는 상품을 비교하면 전자가 더 나은 상품이죠.

○ 1년 동안 이자 3.00% : 연 3.00% 승
○ 2년 동안 이자 5.00% : 연 2.50% 패

3. 단리와 복리

‘복리의 마술’이라는 표현을 많이 보셨죠? 이자를 계산하는 방식은 단리와 복리 두 가지가 있습니다. 다른 조건이 모두 같다면 단리보다 복리 방식이 이자가 더 많습니다.

○ 단리 : 원금에 대해서만 금리와 기간을 곱해서 이자를 계산
– 예) 연 2.00% 5년 만기 정기예금에 100만원 가입
☞ 이자 = 100만원 × 연 2.00% × 5년 = 100,000원
○ 복리 : 일정한 기간마다 발생한 이자와 원금의 합에 대해서 이자를 계산
– 예) 연 2.00% 5년 만기 월복리 정기예금에 100만원 가입
☞ 이자 = 105,079원
☞ 인터넷의 수많은 이자계산기 활용 추천

복리는 월복리, 연복리가 있는데요. 이런 복리 상품은 거의 없습니다. 상품명에 복리라고 나오지 않으면 기본적으로 단리 예금 or 적금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주의할 점은 복리 효과는 가입기간이 길어야 제대로 누릴 수 있습니다. 그래서 일반적으로 예금, 적금에 가입할 때 선택하는 3년 내외의 기간에서는 금리가 더 중요합니다. 무조건 복리 상품을 찾기보다 실제로 수령할 이자를 확인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 3년 만기 정기적금 월 10만원 가입
– 단리 연 3.50% : 이자 194,250원 승
– 월복리 연 3.00% : 이자 171,461원 패

4. 세금

지금까지 세금을 무시하고 설명했는데요. 이자에도 이자소득세 같은 세금이 있습니다. 구체적으로는 가입자와 금융기관, 그리고 예적금 상품에 따라 세율이 달라집니다. 그래서 겉으로 드러난 세전금리가 아니라 세금을 낸 후의 세후금리를 계산해서 비교해야 됩니다. 금융기관은 이자에서 세금을 제외한 세후이자를 가입자에게 지급합니다.%ec%a0%80%ec%b6%95_4-%ec%9d%b4%ec%9e%90%ec%86%8c%eb%93%9d%ec%84%b81

시중은행과 저축은행은 이자소득세 15.4%(주민세 포함), 새마을금고나 신협에서 조합원으로 가입하면 1인당 3,000만원 한도로 농특세 1.4%입니다. 그래서 세금을 낸 후의 세후금리는 다음과 같이 계산합니다. 아니면 예적금 만기시 이자금액을 확인해보셔도 됩니다.

○ 시중은행/저축은행 : 세전금리 × 0.846
○ 새마을금고/신협 : 세전금리 × 0.986

○ 연 2.00% 1년 만기 정기예금 100만원 가입
– 저축은행 : 세후 연 1.69%, 이자 16,920원 패
– 새마을금고 : 세후 연 1.97%, 이자 19,720원 승

그리고 만 61세 이상인 분들은 1인당 5,000만원 한도로 비과세 혜택을 누릴 수 있습니다. 바로 비과세 종합저축이에요. 주의할 점은 비과세 종합저축이란 상품이 따로 있는 것이 아닙니다. 은행에서 예적금, 증권사에서 펀드 상품을 가입할 때 직접 말씀하셔야 해요. 그리고 피해야 할 상품 비과세 저축보험과 헷갈리지 마세요.

%ec%a0%80%ec%b6%95_6-%ec%98%88%ea%b8%88%ec%9e%90%eb%b3%b4%ed%98%b8

정리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표를 처음 보시면 복잡해 보일 수 있는데 익숙해지실 겁니다.

%ec%a0%80%ec%b6%95_4-%ec%9d%b4%ec%9e%90%ec%86%8c%eb%93%9d%ec%84%b82

5. 가입기간

예금이나 적금에 가입할 때 가입기간은 보통 1~3년으로 정합니다. 가입기간은 일반적으로 금리를 보고 결정합니다. 금리가 상승할 것이라고 예상될 때는 가입기간을 6개월 or 1년으로 짧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ec%a0%80%ec%b6%95_5-%ea%b0%80%ec%9e%85%ea%b8%b0%ea%b0%84

금리가 하락할 때는 가입기간을 3~5년으로 길게 하는 경우도 있는데요. 저축하는 습관이 확실히 형성되지 않은 경우에는 만기까지 유지할 가능성을 높이고, 만기의 기쁨을 자주 누리기 위해 1년 만기로 가입하기도 합니다.

○ 앞으로 금리 상승 예상
– 1년 만기 정기예금 × 4회 반복 : 아마도 승
– 4년 만기 정기예금 : 아마도 패
. 금리가 상대적으로 높은 재형저축은 예외

개인적으로는 1년 만기를 선호하며 3년 이상 유지할 수 있다면 저축보다 펀드나 ETF에 적립식으로 투자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물론 투자를 할 준비가 되지 않았다면 저축이 낫겠죠.

6. 예금자보호법

금융기관의 예금이나 적금에 저축한 돈은 예금자보호법에 의해 보호를 받습니다. 금융기관이 영업정지/파산하더라도 1인당, 그리고 금융기관마다 5,000만원까지는 원금과 소정의 이자를 보호받을 수 있는 것을 말합니다. 소정의 이자에 적용되는 금리는 예금보호공사 사이트 하단에서 확인할 수 있어요.

ㅇ예금보호공사 [바로가기]
– 2015년 11월 중 적용 금리 : 연 1.14%

%ec%a0%80%ec%b6%95_6-%ec%98%88%ea%b8%88%ec%9e%90%eb%b3%b4%ed%98%b8

ㅇ예금보호공사 예금보험금 신청 [바로가기]

그래서 금융기관의 건전성에 대해 크게 고민하지 않아도 됩니다. 다만, 금융기관마다 5,000만 원 이하로 분산해서 저축하는 것은 필요합니다. 가입기간에 따른 이자를 넉넉하게 계산하여 4,500~4,800만 원 정도로 분산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 저축은행 영업정지 후 예금보험금 지급
– 5,000만원 가입 : 원금만 받음 패
– 4,500만원 가입 : 이자도 받음 승

%ec%a0%80%ec%b6%95_6-%ec%98%88%ea%b8%88%ec%9e%90%eb%b3%b4%ed%98%b8%ec%83%81%ed%92%88

7. 주의사항

1) 대출
대출금리는 일반적으로 세후 예금금리보다 높습니다. 그래서 아직 상환하지 않은 대출금이 있다면 대출금을 먼저 상환한 후 저축을 시작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중도상환수수료가 있더라도 마찬가지입니다.

2) 새마을금고/신협
새마을금고와 신협에서 농특세 1.4%의 혜택을 받으려면 출자금을 내고 조합원으로 가입해야 됩니다. 최소 출자금은 기관마다 다른데 보통 10,000원 내외입니다. 그리고 주민등록주소지에 따라 조합원 가입자격을 판단하는 경우가 많으니 반드시 미리 전화해서 조합원 가입자격을 확인한 후 방문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그리고 최초 한번은 영업점을 방문하여 계좌 개설 및 조합원 가입을 하고요. 저축은 인터넷 뱅킹으로 처리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1년 동안 한 번도 로그인하지 않으면 휴면계정이 되버려서 만기가 되었을 때 예탁금을 찾기 위해 영업점에 다시 방문하는 경우도 생기니 주의하세요.

3) 예금/적금 중도해지금리
예금이나 적금에 가입한 후 만기까지 유지하지 못하고 해지하면 가입금리를 적용받지 못하고 중도해지금리가 적용됩니다. 중도해지금리는 유지기간이 길수록 더 높아지는데요. 연 1.0%에도 못 미칩니다. 그래서 가입금액과 가입기간은 신중하게 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를 이유로 나눠서 가입하기도 합니다. 예를 들면 정기적금에 가입할 때 월 100만원이 아니라 월 80만원, 월 20만원 이렇게 나눠서 가입하는 거죠. 장점은 중도해지 할 일이 생겼을 때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다는 점, 단점은 중도해지를 쉽게 선택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거북이는 하나로 가입하고 비상금을 현실적인 금액으로 유지하는 것을 선호합니다.

4) 예금 담보 대출
예금이나 적금을 담보로 대출을 받을 수 있습니다. 다만, 대부분의 경우 그냥 해지하는 것이 낫고 만기가 가까울 때만 담보 대출을 추천합니다. 예금금리, 중도해지금리, 담보대출금리를 감안하여 판단하세요.

5) 만기 후 금리
예금/적금 만기일이 지나면 만기 후 금리가 적용됩니다. 만기 후 금리는 기본금리보다 낮습니다. 금융기관마다 차이가 있는데 일반적으로 시중은행은 적당한 금리를, 저축은행은 연 0.1% 내외에 불과한 금리를 적용합니다. 가입할 때는 연 0.1% 금리 차이를 따지다가 만기가 되었는데 바로 수령하지 않아 낮은 금리로 방치하는 일을 만들지 마세요.

6) 적금 만기일
정기적금은 가입할 때 이체일을 정합니다. 그런데 저축을 하지 못하거나 이체일보다 늦게 입금하면 적금 만기일이 점점 늦어집니다. 이로 인해 변경된 적금 만기일이 궁금하면 그냥 고객센터를 통해 확인하세요. 지연일수와 선납일수를 통해 계산하는 방법은 [2.1 저축] 저축방법 4.정기적금 선납이연 활용 글을 참고하세요.

8. 거북이 생각

꼬북.

관련글


글을 찾을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