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참고사항

이 글을 처음 보면 차례대로 다 읽자.

1. 저축 vs 대출상환

대출상환에 집중해야 하는지, 저축을 한 후 모은 돈으로 대출을 상환하는 것이 좋은지에 대해 고민하는 사람이 많다. 어려운 문제가 아니다.

(1) 금리 비교
기본적으로 예금금리와 대출금리를 비교한 후 결정하면 된다. 비교할 때 예금금리는 세금을 차감한 세후 예금금리를 사용하고 대출금리는 중도상환수수료를 반영하는 것만 주의하면 된다. 1년 이상의 기간을 가지고 고민하는 문제라면 예금이자는 단리, 대출이자는 복리로 계산한다는 것도 주의하자. 보통 중도상환수수료가 있어도 대출상환에 집중하는 것이 낫다. 돈을 모아서 대출상환을 하는 것이 유리한 상황은 거의 없다.

(2) 심리적인 요인
가끔 돈을 모아서 대출상환을 하는 것이 유리한 상황이 나온다.

○ 예금 : 재형저축 같은 고금리 상품
– 비과세 혜택을 받으려면 7년 만기까지 유지
○ 대출 : 직장에서 받을 수 있는 초저금리 대출

나는 그래도 대출상환에 집중하는 것을 추천한다. 이성적으로 판단하면 연 2.00%로 대출 받아 연 4.00%의 예금을 가입하는 것이 더 나아 보인다. 하지만 많은 현금 보유로 인해 나쁜 결과를 초래하는 사례를 우리는 주변에서 쉽게 찾을 수 있다.

학자금 대출도 대표적인 사례다. 학자금 대출의 대출금리가 낮은 시기라 하더라도 대출상환에 집중하는 것을 추천한다.

(3) 비상금
대출상환에 집중할 때 비상금이 필요한지에 대한 논란이 있다. 비상금 없이 대출상환에 집중하면 좋긴 한데 비상금은 말 그대로 비상금이다. 나는 비상금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대출상환에 집중하고 있다면 비상금은 조금 빠듯하게 유지하는 것을 추천한다.

2. 전환대출
3. 대출모집인 수수료